클래식 이야기

목구멍이 괴로운 자의 외침, 기침!

월간 [객석] 목구멍이 괴로운 자의 외침, 기침!

목구멍이 괴로운 자의 외침, 기침! 송현민의 CULTURE CODE 악장과 악장 사이, 쥐어짜는 헛기침보다 연주자들에게 박수를 보내는 건 어떨까 기침 |기도의 점막이 자극을 받아 갑자기 숨소리를 터트려 내는 일 목소리를 가다듬거나 목구멍에 걸린 가래를 떼기 위해 일부러 숨을 터트려 나오..
클들 2015-07-24 0 comment

피아노 가이스

월간 [객석] 피아노 가이스

피아노 가이스 -WELCOME INTERVIEW 크로스 오버 음악의 새바람. 이들의 음악에 한계가 없는 이유 먼저 이 기사는 기자의 유별난 애정으로 쓰였음을 미리 고백한다. 3년 전, 처음 피아노 가이스의 연주 영상을 유튜브로 보았을 때 단지 ‘재미있는 아저씨들(?)이네’ 하고 생각..
클들 2015-05-29 0 comment

진은숙 오페라 ‘이상한 나라의 엘리스’ 개작 초연

월간 [객석] 진은숙 오페라 ‘이상한 나라의 엘리스’ 개작 초연

진은숙 오페라 ‘이상한 나라의 엘리스’ 개작 초연 가벼워진 엘리스, 엇갈린 반응 진은숙 오페라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2007)가 초연 당시의 연출가를 바꾸고 콘서트홀 규격의 세미 스테이지 규모로 경량화해 3월 8일 런던 바비컨 센터에서 초연됐다. 2월..
클들 2015-05-28 0 comment

파리지앵의 가슴 울린 런던 심포니 연주회

월간 [객석] 파리지앵의 가슴 울린 런던 심포니 연주회

파리지앵의 가슴 울린 런던 심포니 연주회 발레리 게르기예프가 선보인 러시아 음악의 진수 ▲ 런던 심포니 오케스트라를 지휘하는 발레리 게르기예프 ⓒJulien Mignot 흔히 ‘클래식 시크’라는 말로 환유(換喩)되는 파리지앵. 이 깐깐하고 감성 충만한 파리지앵의 발길을 ..
클들 2015-05-28 0 comment

아벨 콰르텟 제6회 하이든 실내악 콩쿠르 현악 4중주 부문 우승 외

월간 [객석] 아벨 콰르텟 제6회 하이든 실내악 콩쿠르 현악 4중주 부문 우승 외

아벨 콰르텟 제6회 하이든 실내악 콩쿠르 현악 4중주 부문 우승 외 아벨 콰르텟제6회 하이든 실내악 콩쿠르현악 4중주 부문 우승 2015년 3월 2일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린 제6회 하이든 실내악 콩쿠르에서 아벨 콰르텟이 퍼시픽 콰르텟 빈과 공동 1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2001년 시작된 하이든..
클들 2015-05-28 0 comment

콘스탄틴 리프시츠의 바흐 ‘골드베르크 변주곡’

월간 [객석] 콘스탄틴 리프시츠의 바흐 ‘골드베르크 변주곡’

콘스탄틴 리프시츠의 바흐 ‘골드베르크 변주곡’ 20년의 기다림, 바흐를 확신하다 오래 연구한 작품을 새로 만난 신작처럼 연주하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다 ▲ ⓒSona Andreayan 하고있는 일이 워낙 오랜 기간 노력해도 그 발전이 눈에 띄지 않는 종류의 것이라 자랑할 거리도 별로 없는데, 그..
클들 2015-05-27 0 comment

소프라노 홍혜경

월간 [객석] 소프라노 홍혜경

소프라노 홍혜경 -그리하여, 봄 말로 표현하기 어려운 순간이 있다. 기쁘고 감동적이고, 때론 어려웠던 세월. 그 모든 계절을 보내온 그녀를 다시 만날 시간이다. 한없이 길게 이어진 추위의 끝, 그리고 마침내 만난 봄. 소프라노 홍혜경과의 만남도 그와 비슷한 느낌이었다. 개인적으로는 지난해..
클들 2015-05-27 0 comment

피아니스트 김태형

월간 [객석] 피아니스트 김태형

피아니스트 김태형 서른 살을 맞이한 피아니스트 20대에 모은 음악의조각들 “프로코피예프에게 이렇게 장난스러운 표정이 있다는 게 놀랍지 않나요?” 김태형이 자신의 휴대폰을 건네며 말한다. 프로코피예프보다 더 장난기 어린 눈빛으로 말이다. 휴대폰을 보니 김태형의 말..
클들 2015-05-27 0 comment

국립오페라단 ‘안드레아 셰니에’

월간 [객석] 국립오페라단 ‘안드레아 셰니에’

국립오페라단 ‘안드레아 셰니에’ 간명한 연출의 승리 프랑스 혁명기 비운의 시인 앙드레 셰니에를 다룬 베리스모(사실주의) 오페라 ‘안드레아 셰니에’가 올랐다. 첫날인 3월 12일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의 커튼이 올라가자 청중은 거대한 샹들리에가 달린 세련되..
클들 2015-05-27 0 comment

파리 오페라극장 달군 두 개의 공연, 노이마이어 무용극 vs 구노 오페라

월간 [객석] 파리 오페라극장 달군 두 개의 공연, 노이마이어 무용극 vs 구노 오페라

파리 오페라극장 달군 두 개의 공연, 노이마이어 무용극 vs 구노 오페라 파리 오페라극장에서 펼져진 존 노이마이어 안무의 ‘대지의 노래’와 오페라 ‘파우스트’, 서로 다른 아름다움의 미학 ▲ '대지의 노래'의 한 장면 ⓒAnn Ray 파리 오페라극장은 최근 존 노이마이어..
클들 2015-05-27 0 comment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