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이콥스키 현을 위한 세레나데 C장조 Serenade for strings (or piano, 4 hands) in C major, Op. 48

작곡가 이미지

작곡가 사진
표트르 일리치 차이콥스키 (1840 ~ 1893) 이(가) 1880년에 작곡한 작품입니다.

작품 주요 정보

  • 장르 관현악
  • 작품형식 Serenade
  • 작곡년도 1880 ~ 1880
  • 출판년도 1881
  • 초연날짜 1881-10-30
  • 초연장소 페테르부르크, 러시아 음악협회 연주회.
  • 평균연주시간 29:26
  • 레이팅
  • 악기편성 현 5부

기타 요약 정보

  • 작곡 장소 우크라이나의 카멘카
  • 헌정, 계기 모스크바 음악원 교수인 알브레히트 (Konstantin Albrecht). 수년 전에 작곡된 "모차르티아니"의 성격을 이어받음. 1880년 전후에 작곡된 관현악들은 바로크와 고전파의 형식을 탐구하는 형태임. 원래 의도는 모음곡으로 작곡될 의도였음.
  • 출판 1881년, 유르겐손 출판사.
  • 초연 연도 1881년 10월 30일 (비공식: 1880년 12월 15일)
  • 초연 장소 페테르부르크, 러시아 음악협회 연주회. (비공식: 모스크바 음악원)
  • 초연자 나프라브니크 지휘 (비공식: 니콜라이 루빈슈타인 지휘)

관련 사이트


악장/파트 (4)

  • 듣기 예약   1. Pezzo in forma di sonatina. Andante non troppo - Allegro moderato

    C장조, 6/8박자.

    서주는 안단테 논 트로포이며, 주부는 알레그레 모데라토이며 발전부가 없는 소나타 형식으로 진행함. 코다도 서주부분의 주제가 다시 사용됨. 모차르트적인 양식과 악상 구성으로 진행함.
    첫부분의 3개 음표는 A단조로, 병행조에서는 으뜸조의 C장조로 변화하면서 주제를 변형함. 주제는 2/4박자의 패시지와 함께 악기를 번갈아 가면서 3회 반복 연주됨. 이후 주부의 제1주제가 바이올린으로 제시됨.
    이후 제1주제는 비올라, 첼로, 콘트라베이스의 피치카토로 전개됨. 제2주제는 G장조로, 저음현의 피치카토 위에 바이올린, 비올라가 선율을 제시함.
    발전부가 없기 때문에 바로 재현부로 이어지며, 제2주제가 으뜸조의 C장조로 이어짐. 재현부는 제시부의 형태와 거의 흡사함. 코다는 서주부의 주제가 다시 사용됨.
  • 듣기 예약   2. Valse. Moderato - Tempo di Valse

    G장조, 3/4박자, 3부 형식.

    고전적인 세레나데 형식의 미뉴에트 부분 대신에 왈츠를 사용함. 빈의 왈츠적인 요소와 프랑스의 발레음악적인 요소들이 혼합된 형식임.
    주부는 제1바이올린이 돌체 에 몰토 그라치오소의 주제를 연주함. 이후 제2바이올린과 첼로의 연주가 진행되면, 제1바이올린은 첼로와 제2바이올린의 선율을 장식하는 역할로 사용됨.
    중간부에서는 B단조 변화하면서 여러 형태로 전개함. 이후 다시 주부로 되돌아가면서 코다로 이어짐. 코다에서는 중간부의 주제가 다시 연주되며 피치카토로 끝마침.
  • 듣기 예약   3. Elegia. Larghetto elegiaco

    D장조, 3/4박자, 3부 형식.

    주부에 비해서 중간부가 4배 정도 늘어났으며, 조성도 D장조에서 변화하지 않음.
    중간부에서 바이올린이 몰토 칸타빌레의 주제를 먼저 제시함. 이후 비올라와 첼로의 연주가 이어지며, 바이올린이 이 선율 위에서 발전된 형태로 진행하고 첼로의 주제와는 대비적으로 연주됨.
    이 2악기의 사이를 제2바이올린, 비올라가 셋잇단음으로 진행하며, 콘트라베이스는 오르겔풍크트로 연주함. 이후 주제는 비올라가 다시 연주하며 바이올린이 고음을 담당함.
    이후 코다부분에서는 첫머리의 동기부분이 조금 인용되듯이 연주됨.
  • 듣기 예약   4. Finale (Tema russo). Andante

    2/4박자, 서주를 가진 소나타 형식.

    서주부는 안단테로 으뜸조 5도 위의 G장조로 진행함. 전체 악기는 약음기를 지니고 대위법적인 음으로 연주됨. 이 주제는 민요에서 발췌됨.
    주부의 C장조 제1주제는 서주부의 선율과는 민속춤곡적인 요소들이 포함됨.
    제3변주의 후반부에서는 바이올린과 비올라의 피치카토 음이 사용되며, 이후 첼로가 E flat장조의 제2주제를 연주함.
    바이올린이 다시 이어지면서 러시아 민요적인 선율이 사용됨. 발전부는 제1주제와 제2주제가 혼합적으로 구성되었으며, 이후 재현부에서는 제1주제가 짧은 패시지로 등장함. 제2주제는 C장조로 연주됨.
    코다는 1악장 서주를 몰토 메노 모소로 연주되었다가 제2주제가 다시 등장하면서 곡이 끝남.

작품해설

현을 위한 세레나데 C 장조》(Op. 48)는 표트르 일리치 차이콥스키가 1880년에 작곡한 후기 낭만파 양식의 세레나데이다.


이 작품의 연주 (36)



이 작품에 대한 생각 (0)

댓글을 갖고 오는 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