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베르트 4개의 즉흥곡 Impromptus (4) for piano, D. 935 (Op. posth. 142)

작곡가 이미지

작곡가 사진
프란츠 슈베르트 (1797 ~ 1828) 이(가) 1827년에 작곡한 작품입니다.

작품 주요 정보

  • 장르 건반
  • 작품형식 Impromptu
  • 작곡년도 1827
  • 출판년도 1838
  • 평균연주시간 34:47
  • 레이팅
  • 악기편성 피아노

기타 요약 정보

  • 작곡 장소
  • 출판/판본 초판: 1838년 말 빈의 A. 디아벨리 출판사
  • 헌정, 계기 작곡가 사후 출판되어 출판사 뜻대로 리스트에게 헌정됨. "즉흥곡"이라는 명칭은 "4개의 즉흥곡 D. 899 op. 90"을 출판한 하슬링거가 제안했으며 작곡가도 동의함.

관련 사이트


악장/파트 (4)

  • 듣기 예약   No. 1 in F minor. Allegro moderato

    Allegro moderato, F단조 4/4박자, 자유로운 형식으로 론도 형식에 가까움. A(30마디) - B(35마디) - C(64마디) - A'(30마디) - B'(35마디) - C'(46마디) - A'(코다로 9마디)로 구성됨. A부분은 제1 주제부, B부분은 제2 주제부, C부분은 전개부에 해당함.
  • 듣기 예약   No. 2 in A flat major. Allegretto

    A flat장조 3/4박자, 미뉴에트 형식을 사용하여 트리오를 포함한 3부 형식. 피아니시모로 주제가 제시됨. 트리오는 셋잇단음으로 진행함. 제3부는 제1부를 재현함.
  • 듣기 예약   No. 3 in B flat major. Theme. Andante - Variations

    B flat장조 2/2박자, 주제와 5개의 변주로 구성됨. 주제는 극음악 "키프로스의 여왕, 로자문데 D. 797"에서 인용함. 이 주제는 현악 4중주 13번 D. 804에서도 사용됨.
  • 듣기 예약   No. 4 in F minor. Allegro scherzando

    F단조 3/8박자, 자유로운 3부 형식으로 구성됨. A(86마디) - B(237마디) - A'(97마디) - 코다(105마디)로 모두 525마디로 구성됨. 제1부는 장식음을 곁들인 스타카토 음형의 주제로 시작함. 제2부는 5부분으로 구성되었으며 중간부는 237마디로 구성됨. 제3부는 제1부의 재현임.

작품해설

프란츠 슈베르트(Franz Peter Schubert, 1797∼1828)는 19세기 낭만주의 가곡(Lied)의 창시자로서, 600여 곡이 넘는 그의 가곡은 음악사에 획을 긋는 업적으로 남아 있다. 슈베르트의 피아노 음악 또한 이에 못지 않게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낭만주의 피아노 음악의 발전에 크게 기여하였다.

 

특히 두 세트의 즉흥곡집(Impromptus) Op.90(4곡)과 Op.142(4곡)는 독창적인 낭만주의 피아니즘의 표출이라 할 수 있고, 이 두 작품집은 슈베르트가 타계한 해인 1828년에 완성되어졌다.

 

‘즉흥곡’이라는 타이틀은 작곡자 자신에 의해서가 아니라 Op.90을 출판한 하슬링거의 아이디어였다고 한다(Op.142는 디아벨리에 의해서 출판되었다). 두 곡에 나타나 있는 작곡 기법의 특징은 슈베르트가 그의 가곡으로부터 영향받은 듯한 성악적인 요소들이 산재하고 있음을 볼 수 있다. 그의 피아노 음악에 나타나는 주요 테마들은 성악곡의 선율을 연상케 하는데, 성악가가 프레이즈를 자연스럽게 호흡의 길이에 맞추듯이 피아니스트 또한 멜로디 라인을 아주 유연하면서도 정교하게 프레이즈의 마지막 음까지 음과 음 사이를 잘 이어나가야 하며, 보통 첫 박에 느끼는 메트리칼 악센트는 자제되어져야 한다. 그리고 베토벤의 후기 작품보다 더 높은 음역을 사용하는 것도 눈에 뛴다. 

 

Op 142(D 935)는 1번, F Minor 2번, A플랫 Major 3번, B플랫 Major 4번, F Minor로 구성되어 있으며, 슈만은 "1,2,4번을 하나의 작품으로 생각해도 된다."고 할만큼 유기적인 관계의 소나타를 구성하고 있다. 그러나 필자가 생각하기에는 4곡을 하나의 작품으로 구성해도 큰 문제는 없을듯하고, 교향곡처럼 4번이 피날레 악장 역할을 하는것으로 추측할 수도 있다는 생각을 해 본다.

 

 

출처: 상상의 라이프 2.0


이 작품의 연주 (12)



이 작품에 대한 생각 (0)

댓글을 갖고 오는 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