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베르트 음악에 부침 An die Musik ("Du holde Kunst..."), song for voice & piano, D. 547 (Op. 88/4)

작곡가 이미지

작곡가 사진
프란츠 슈베르트 (1797 ~ 1828) 이(가) 1817년에 작곡한 작품입니다.

작품 주요 정보

  • 장르 성악
  • 작품형식 Art Song
  • 작곡년도 1817
  • 출판년도 1827
  • 평균연주시간 02:51
  • 레이팅
  • 악기편성 독창, 피아노

관련 사이트


악장/파트 (1)

  • 듣기 예약   Du holde Kunst, in wie viel grauen Stunden, Version 1

    Ab 장조,4/4박자. 통작 형식으로 만들어졌고 '조금 느리게'라고 지정되어 있다. 규모가 큰 노래이지만 규모만큼 변화가 큰 기교는 없다.

작품해설

친구이자 그의 경제적인 후원자인 F.쇼버의 시에 의한 것으로 1817년에 작곡되었다. 단순한 유절형식(有節形式)의 곡이지만 음악예술에 대한 사랑과 감사의 뜻이 깃들어 있는 시의 내용과 잘 어울리며, 간소한 속에서도 리트다운 순박한 감정표현이 잘 나타나 있는 뛰어난 가곡이다.

 

슈베르트의 짧은 생애에서 친구들은 많은 비중을 차지한다. 아니 오히려 그의 생애는 친구들에 관한 것이 그 전체라 할 수 있을 정도인데, 그는 일찍이 그의 부친이 아들에대해 말했듯이 그는 어린시절부터 친구와의 사료를 무척 좋아했으며, 충실한 우정의 따뜻함 없이는 한시도 견디지 못하는 성미엿다. 자연 그러한 슈베르트에겐 많은 친구들과의 교류가 있었는데 그들은 한결같이 붙임성있고, 겸손하며 친구들에게 깊은 애정을 갖고 있는 슈베르트를 이까고 있었다. 그들은 시인, 작가, 화가, 배우 등 직업은 달랐지만 자유롭고, 탐구욕에 불타는 정신을 가진 당대의 재사들로서 하나같이 슈베르트의 음악을 결속되어서 '슈베르티아드'라는 모임을 만들어 슈베르트의 음악을 나누며 함께 많은 시간을 보냈다.

 

이곡은 슈베르트가 20세때인 1817년에 쇼버의 시에 곡을 붙인 것으로서 극히 단순하면서도 깊은 감명을 주는데, '아름답고 즐거운 예술이여, 마음이 서글퍼진 어두운 때 고운 가락 고요히 들으면 언제나 즐거운 마음 솟아나 내 방황하는 마음 사라진다.'라는 음악에 대한 순수한 감사의 마음이 소박하게 표현되고 있다. 

 

 

가사

 

Du holde Kunst, 

in wieviel grauen Stunden,

wo mich des Lebens wilder 

Kreis umstrickt,

hast du mein Herz 

zu warmer Lieb entzunden,

Hast mich in eine bessre 

Welt entrückt!

Oft hat ein Seufzer, 

deiner Harf entflossen,

Ein süßer, 

heiliger Akkord von dir,

Den Himmel bessrer 

Zeiten mir erschlossen,

Du holde Kunst, 

ich danke dir dafür! 

너 축복 받은 예술아, 

얼마나 자주 어두운 시간에,

인생의 잔인한 현실이 

나를 조일 때,

너는 나의 마음에 

온화한 사랑을 불을 붙였고,

나를 더 나은 세상으로 

인도하였던가!

종종 한숨이 너의 

하프에서 흘러나왔고,

달콤하고 신성한 

너의 화음은

보다 나은 시절의 천국을 

나에게 열어주었지,

너 축복 받은 예술아, 

이에 나는 너에게 감사한다!

 

 

An die Musik - Shubert

 

출처: 상상의 라이프 2.0 , 위키백과

 

 

 


이 작품의 연주 (16)



이 작품에 대한 생각 (0)

댓글을 갖고 오는 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