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팽 첼로와 피아노를 위한 서주와 화려한 폴로네이즈 Introduction and Polonaise brillante for cello & piano in C major, Op. 3, CT. 148

작곡가 이미지

작곡가 사진
프레데리크 쇼팽 (1810 ~ 1849) 이(가) 1829년에 작곡한 작품입니다.

작품 주요 정보

  • 장르 실내악
  • 작품형식 Polonaise
  • 작곡년도 1829 ~ 1830
  • 출판년도 1831
  • 평균연주시간 09:21
  • 레이팅
  • 악기편성 Piano, Cello

기타 요약 정보

  • 헌정 유명한 첼리스트이자, 빈 음악원의 교수였던 요제프 메르크(Josef Merk,1795~1852)에게 헌정

관련 사이트


악장/파트 (2)

  • 듣기 예약   1. Introduction: Lento

  • 듣기 예약   2. Alla Polacca: Allegro con spirito


작품해설

쇼팽은 첼로를 대단히 좋아했다. 자신의 피아노 트리오에 대해 쓴 편지 속에서도 '바이올린을 비올라로 바꾸는 것이 첼로와의 조화를 위해 더 나을 것같아...'라고 말한 데서도 첼로에 대한 관심을 엿볼 수 있다. 실제로 그의 친구들 중에는 유능한 첼리스트들이 적지 않았으며. 이런 곡들은 예외 없이 그런 첼리스트나 첼로 애호가들을 위해 작곡되거나 헌정되었다.

1829~1830년에 작곡된, 이 작품 또한 포즈난 근교의 앙트닝에 살고 있던 첼로를 즐기는 음악 애호가 앙투안 라지비유(Antoine Radziwill, 1755~1883)와 그의 딸, 쇼팽이 피아노를 가르쳤던 17세의 아리따운 방다(Wanda Radziwill)를 위해 작곡되었다. 이 사실은 쇼팽의 친구 보이체호프스키(Wyociechowski)에게 1829년 11월 14일에 보낸 편지에서도 알 수 있다. 그 편지에서 '이곡은 귀부인을 위한 화려한 살롱음악에 지나지 않아'라고 말하기도 하였다.

이 곡은 현재와 같은 형태가 된것은 1830년 4월경이었는데, 친구인 보이체호프스키에게 보낸 편지를 보면 1829년 11월 14일시점에서 '폴로네즈' 부분은 이미 완성되었다는 것을 알 수 있으며, 1830년 4월 10일자의 보이체호프스키에게 보낸 편지에서는 첼리스트 카진스키와 연주하기 위해 서주부분을 나중에 추가했다는 사실을 발견하게 된다. 라지비유 공작 부녀를 위해 작곡되었지만, 쇼팽은 당시의 유명한 첼리스트이자, 빈 음악원의 교수였던 요제프 메르크(Josef Merk,1795~1852)에게 헌정되었다.

 

 

참고로 쇼팽은 실내악 작품을 4곡 남기고 있다. 쇼팽의 작품인지 진위가 의심되는[로시니의 주제에 의한 플루트와 피아노를 위한 변주곡]을 포함하면 5곡... 다른 작곡가와 달리 쇼팽은 실내악을 대표하는 현악4중주곡이나 바이올린 소나타에는 손을 대지 않았고, 첼로소나타와 첼로와 피아노를 위한 듀오곡들만을 남겼으며, 피아노 트리오에서도 위 글에 있듯이 쇼팽의 첼로에 대한 애정을 알 수 있다.

1. 로시니 주제에 의한 플루트와 첼로를 위한 변주곡, KKAnh.Ia-5(1824?,1829?,1826~1839?)

(쇼팽의 작품인지 진위가 의심되는 곡)

2. 피아노 3중주곡, Op.8 (1828년)

3. 첼로와 피아노를 위한 서주와 화려한 폴로네에즈, Op.3 (1829~1830년)

4. 첼로와 피아노의 협주적 대2중주곡(그랑듀오), KKIIB-1 (1832년)

(마이어배어의 오페라, 악마 리베로의 주제)

5. 첼로 소나타, Op.65 (1845~1845년)

 

이동활의 음악 정원


이 작품의 연주 (6)



이 작품에 대한 생각 (0)

댓글을 갖고 오는 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