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스 앤젤레스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Los Angeles Philharmonic Orchestra

대표이미지

아티스트 사진

기타 이미지들

  • 아티스트 이미지들
  • 아티스트 이미지들
  • 아티스트 이미지들

아티스트 정보

  • 주요역할 연주단체 (Orchestra)
  • 국가 United States of America
  • 출생/결성 1919 Los Angeles, CA

바이오그라피

1919년에 음악애호가이자 아마추어 바이올리니스트였던 윌리엄 앤드류스 클라크 2세의 출자로 창단되었으며, 초대 음악 감독으로 월터 헨리 로스웰이 임명되었다. 로스웰은 1927년까지 재임하면서 단원들의 보충과 합주력 향상 등 악단 육성에 주력했으며, 로스웰 타계 후에는 후임으로 핀란드 출신의 게오르크 슈네보익트가 임명되었다. 그러나 슈네보익트는 1929년까지 단기간의 재임에 그쳤고, 이듬해에 스웨덴으로 옮겨갔다.

슈네보익트의 후임으로는 아르투르 로진스키가 임명되었고, 로진스키는 1933년까지 재임했다. 그러나 재임 기간 동안 가혹한 리허설 방식 등으로 단원들에게 질시를 받았으며, 로진스키의 후임으로는 나치스를 피해 망명해온 오토 클렘페러가 임명되었다. 클렘페러는 유럽에서처럼 독일 음악을 기본으로 다루면서 스트라빈스키나 쇤베르크 등의 작품들을 미국 초연하는 등 현대음악 방면으로 레퍼토리의 폭을 넓혔으나, 1939년에 뇌종양 발병으로 인해 물러나고 말았다.

클렘페러의 후임으로는 알프레드 월렌스타인이 발탁되어 1956년까지 재임했고, 후임으로는 네덜란드 출신의 에두아르드 반 베이눔이 취임했다. 그러나 베이눔은 3년 뒤인 1959년에 암스테르담에서 심장마비로 급서했고, 이후 약 3년간 음악 감독 공백 상태가 계속되었다. 1962년에는 인도 출신의 젊은 지휘자였던 주빈 메타가 음악 감독으로 기용되었고, 메타는 1978년까지 재임하면서 악단의 명성을 급속도로 상승시켰다.

메타가 뉴욕 필하모닉으로 이직한 뒤에는 카를로 마리아 줄리니가 자리를 이어받아 1984년까지 활동했으며, 줄리니 재임기에는 정명훈이 부지휘자로 근무하기도 했다. 줄리니가 사임하고 유럽으로 돌아간 뒤에는 앙드레 프레빈이 음악 감독으로 임명되었으나, 악단 운영진과의 잦은 마찰로 인해 1989년에 사임했다. 이후 다시 3년 동안의 공백기를 거쳐 1992년에 핀란드 출신의 에사-페카 살로넨이 음악 감독으로 취임해 현재까지 재직 중이다. 살로넨의 후임으로는 베네수엘라 출신의 구스타보 두다멜이 2008년 가을부터 준비 기간을 거쳐 2009년 가을에 공식 부임했다.

 

관련 사이트


주요 아티스트로 참여한 앨범 (10)



관련 아티스트 (7)

  • 정명훈

    '로스 앤젤레스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이(가) 상임지휘

    부지휘자(1980-1983)

  • 구스타보 두다멜

    '로스 앤젤레스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이(가) 상임지휘

    상임지휘자 (2009~현재(2014))

  • 오토 클렘페러

    '로스 앤젤레스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이(가) 상임지휘

    음악감독 (1933~1939)

  • 주빈 메타

    '로스 앤젤레스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이(가) 상임지휘

    음악감독 (1962~1978)

  • 아르투르 로진스키

    '로스 앤젤레스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이(가) 단원

    상임지휘자(1929~1932)

  • 카를로 마리아 줄리니

    '로스 앤젤레스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이(가) 단원

    상임지휘자(1978-1984)

  • 에사 페카 살로넨

    '로스 앤젤레스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이(가) 단원

    상임지휘자(1992-2008)


이 아티스트에 대한 생각 (0)

댓글을 갖고 오는 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