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린 마젤 Lorin Maazel

대표이미지

아티스트 사진

기타 이미지들

  • 아티스트 이미지들
  • 아티스트 이미지들
  • 아티스트 이미지들

아티스트 정보

바이오그라피

로린 마젤(Lorin Varencove Maazel, 1930년 3월 6일 ~ )은 프랑스 출신의 미국 지휘자, 바이올린 연주자 및 작곡가이다.

프랑스 파리 근교의 뇌이이 쉬르 센(Neuilly-sur-Seine)의 유대계 미국인 가정에서 태어났고, 미국에서 성장하였다. 조부가 메트로폴리탄 오케스트라의 바이올린 연주자인 음악적인 가정에서 자랐으며, 7세 때에 첫 지휘 수업을 받고 8세에 데뷔한 신동이었다. 11세 때에는 라디오 방송에 특별출연하여 NBC 심포니 오케스트라를 지휘하기도 했다. 12세 때에는 일류 오케스트라의 지휘를 위해 미국을 여행하였다. 15세 때에는 바이올린으로 데뷔하였다.

1946년 ~ 1950년에는 피츠버그 대학에서 수학, 철학, 언어학 등을 수학하였고, 재학 중에 피츠버그 교향악단의 일원으로 활동하면서 현악4중주단을 결성하기도 하였다.

2008년 2월 26일 최초로 평양을 방문한 뉴욕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공연에서 지휘를 맡았다. 이 공연에서는 양국 국가와 드보르작의 《교향곡 9번 "신세계에서"》, 조지 거쉰의 《파리의 미국인》, 최성환 작곡의 《아리랑》이 연주되었다.

(위키백과)

 

관련 사이트


주요 아티스트로 참여한 앨범 (25)


앨범 모두 보기   연주별 상세 모두보기

관련 사건 / 이벤트 (1)

날짜 / 기간 요약 / 상세내용
2008-02-26 뉴욕 필과 함께 평양을 방문하여 공연 뉴욕 필하모닉 오케스트라를 이끌고 평양을 방문하여 미국 국가, 드보르자크 '신세계' 교향곡, 거슈윈의 '파리의 미국인', '아리랑' 등을 연주했다.

관련 아티스트 (4)


이 아티스트에 대한 생각 (0)

댓글을 갖고 오는 중입니다.